영어 中國語 日本語

전체메뉴

맨위로 맨위로 버튼

이달의 독립운동가

  • home
  • 학술
  • 이달의 독립운동가
이달의 독립운동가 전시회 내용 웹툰
김규식·김순애 선생
민족의 독립을 위해 헌신한 독립운동가 부부 김규식, 김순애

[金奎植, 1881. 1. 29. ~ 1950. 12. 10. 부산]
[金淳愛, 1889. 5. 12. ~ 1976. 5. 17. 황해도 장연]

김규식은 1881년 1월 29일 경남 동래에서 양반 관리의 자제로 태어났다. 부친의 유배로 인해 선교사 언더우드가 세운 고아학당에서 신학문을 교육받았고, 독립협회 활동과 독립신문 제작에 참여하여 국제정세에 대한 안목을 키웠다. 1897년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 우수한 성적으로 로녹대학Roanoke College을 졸업한 후, 귀국하여 계몽운동을 벌였지만 국내에서의 독립운동은 점차 어려워졌다. 이에 김규식은 적극적인 항일 투쟁을 위해 1913년 중국 상하이로 망명하였다. 그는 동제사同濟社와 박달학원 중심으로 민족교육을 펼치며 민족의식과 독립의지를 키워나갔고, 대동단결선언을 발표하며 독립운동 세력 통합을 통한 임시정부 수립을 제의하였다.

외국어에 능통했던 김규식은 1919년 초 신한청년당 대표로 파리강화회의에 파견되었고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이후에는 외무총장 자격으로 일제 침략과 식민지 통치의 실상, 한국 독립의 당위성을 세계에 알렸다. 이후 열강에의 선전활동과 약소 피압박 국가 간의 연합 등 다양한 독립 외교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임시정부의 단결과 독립운동단체의 통합을 이끌어내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했으며 독립운동전선에 있지 않을 때에는 교육활동에 매진하였다.

1945년 8월 15일 광복 후, 임시정부의 부주석이었던 김규식은 김구 등과 함께 귀국하여 남북 단독정부 수립을 막기 위해 노력하였다. 그러나 1950년 6·25 전쟁 중에 납북되어 그해 12월 10일, 평북 만포진 부근에서 서거하였다.

김순애는 1889년 5월 12일 황해도 장연군 대구면 송천리에서 출생하였다. 정신여학교에서 신학문을 공부한 김순애는 민족계몽을 위해 교육활동을 펼치다 일제의 감시가 심해지자 오빠인 김필순과 함께 중국으로 망명하였다. 1919년 1월 김필순과 막역했던 독립운동가 김규식과 결혼한 후 신한청년당新韓靑年黨에 가입하였고 한국의 독립을 주장하기 위해 파견된 민족대표의 활동자금 모집과 독립운동 봉기 촉구에 주력하였다.

김순애는 여성의 독립운동 참여와 지원을 목적으로 상하이에서 대한애국부인회를 조직하고 국내외 애국부인회와 긴밀하게 연계하며 활동하였다. 대한애국부인회는 독립운동가들의 뒷바라지와 함께 임시정부로의 독립운동 자금 전달, 태극기 제작과 보급 활동 등을 통하여 우리 민족의 독립의지를 전파하였다. 또한 독립전쟁을 대비해 대한적십자회를 재건하여 많은 간호원을 양성하고 한국독립운동 선전활동을 펴는 데에도 주도적 역할을 담당하였다.

지속적인 임시정부 재정 지원 활동과 함께 김순애는 한국독립당 산하 여성독립운동단체인 한인여자청년동맹을 결성하고, 한국애국부인회 재건대회를 통하여 여성 민족통일전선을 형성하는 등 항일여성독립운동을 이끌었다. 나아가 재중자유한인대회 참여 등을 통해 민족의 완전한 독립과 임시정부 중심의 독립운동을 주장하였다. 1945년 조국 광복을 맞이한 이후, 김규식과 함께 귀국하여 여성교육에 공헌했던 김순애는 1976년 5월 17일 영면하였다.

정부는 민족의 독립과 통합을 위해 헌신한 부부의 공적을 기려 1977년 김순애에게 독립장을, 1989년 김규식에게 대한민국장을 추서하였다.

이에 독립기념관(관장 이준식)은 국가보훈처와 공동으로 독립운동가 김규식, 김순애를 2019년 5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하고 공훈을 기리는 전시회를 다음과 같이 개최한다.

< 전시 개요 >

- 기간 : 2019. 5. 1. ~ 5. 31. (한 달간)
- 장소 : 독립기념관 야외 특별기획전시장(제5·6관 통로)
- 내용 : 김규식과 김순애 사진 등 11점

"이달의 독립운동가" 삼행시 짓기 이벤트

< 이달의 독립운동가 >를 주제로 삼행시 짓기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2019년 05월의 독립운동가는 김규식·김순애 선생님입니다.
매월 말까지 삼행시를 지어주신 분 중 3분께는 독립기념관에서 마련한 상품을 보내드립니다.
즐거운 이벤트와 함께 애국 선열에 감사하는 마음을 갖는 시간을 가져 보세요!
※ 이벤트 경품은 회원정보에 기재된 휴대전화 번호를 기준으로 발송되므로, 이벤트 참여 전 회원정보 확인 바랍니다.
< 2019년 04월 이벤트 당첨자 명단 >
  • 전*수(js****)
  • 최*영(ex2****)
  • 문*근(peop****)
모두 축하드립니다!
이달의 독립운동가
순번 이달의 독립운동가 삼행시 작성자 작성일
13 김 김규식 선생님과 김순애 선생님 평범한 소녀가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하고 싶어요 

순 수한 열정과 나라를 사랑하는 깊은 마음과  스스로를포기하고 한국을 위해 싸워 주신것 너무 감사해요

애정과 사랑으로 독립을 위해 싸우신 그대들이 있었기에 지금의 내가 그리고 우리가 존재할 수 있었습니다
최*아 2019-05-15
12 김 : 김이박최 국민의 독립 염원에
순 : 순정으로 지켜낸 고귀한 뜻을
애 : 애국이라 부르며 존경합니다
민*숙 2019-05-15
11 김:김치먹는 힘으로 나라를 지키신 순국선열들이여 
순:순수한 믿음과 의지로 똘똘뭉쳐 굳건히 투쟁하였노라
애:애국애족이 대한민국을 살리는 지름길이라고 ~
이*자 2019-05-15
10 김: 김이 모락모락 나는 음식을 편히 드신 날이 얼마나 되시는지요?

순: 순리를 어기고 조선 반도 전체를 착취해 댄 일제의 폭력에 맞서 독립 운동만 하시느라 자신의 삶을 즐길 틈도 갖지 못하셨을 당신을

애: 애도합니다.
육*현 2019-05-12
9 김:김규식.김순애선생. 두분의 독립운동의 정신은
순:순수하고 열정으로 가득한 대한민국 독립운동사에
애:애국의 이름으로 모든사람들에게 영원히 기억될것입니다.
김*곤 2019-05-11
8 김 : 김규식 선생은 조선에서 영어를 제일 잘 했던 사람으로 알려져 있고,
규 : 규모를 국내에서 국외로 넓혀가며 평생을 조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했다.
식 : 식민지 하에 놓인 우리나라의 독립을 위해서라면 그 어떠한 것도 놓치지 않고 헌신했던 선생의 업적을 기린다.

김 : 김규식 선생의 수 많은 업적에 빼놓을 수 없는 히로인, 부인 김순애 여사.
순 : 순결하고 아름다움으로 대표되는 여성미(美)를 과감히 벗어 던지고,
애 : 애국심으로 똘똘 뭉친 당당함과 강인함을 독립운동 전선에 과감히 떨쳐 독립을 쟁취했다.
김*식 2019-05-10
7 김:김순애 선생님,천국에서
순:순탄한 삶을 다시 살아가고 계시지요?
애:애국했던 선생님.진심으로 존경합니다.
김*진 2019-05-08
6 김 규식,김순애 선생님 2019년 5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 되신걸 축하 드립니다.

규 범과 질서가 자리잡은 자유대한민국의 현재에 살고 있는 우리들은 

식 민지상에서 벗어나고자 했던 선생님의 피와 땀과 순고한 헌신을 잊지 
   않고 늘 감사하며 살고 있으니 먼 발치에서 흐믓한 미소로 후손들의 
   발전하는 모습을 바라봐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남*호 2019-05-01
5 김 : 김밥지참 소풍처럼 기다렸어요 
규 : 규모가 대단하고 웅장하네요 
식 : 식구들과 관람한 독립기념관
민*숙 2019-05-01
4 김 : 김밥지참 소풍처럼 설?습니다. 
규 : 규모가 대단하고 웅장하네요 
식 : 식구들과 관람한 독립기념관
민*숙 2019-05-01